십리평사안상사 十里平沙岸上莎
소의청녀곡여가 素衣靑女哭如歌

가련금일분전주 可憐今日墳前酒
양득아랑수종화 釀得阿郞手種禾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한식날 북루에 올라 읊다
 
십 리 모래 언덕에 사초꽃이 피었는데
소복 입은 젊은 여인이 노래처럼 곡하네.

가련해라 지금 무덤 앞에 부은 술은
남편이 심었던 벼로 빚었을 테지.

 

티파니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