哇~帥黑洞 喔不!是皇帝來了
승기야, 난 누나잖아.....너~라고 부러줘




울고 있는 네 어깨를 감싸려다 손을 내려놓고 말았어  摟著正在哭的你的肩膀 終於放開手 
친구잖아 친구잖아 친구잖아 난  我們是朋友 是朋友 是朋友啊
어차피 너에게 난 그냥 좋은 친구잖아  反正對你而言 我只是個好朋友

너를 아프게 한다는 그 녀석을 찾아가 때리고 싶었지만  雖然想去那個揍傷害你的傢伙
못하잖아 못하잖아 못하잖아 난  但是我作不到 作不到 作不到啊
그래 봤자 너의 친구 이상은 난 안 되니까  因為不管怎麼作 我和你都不會有朋友以上的關係

너를 왈칵 안고 입술을 꼭 맞추고 놀라는 널 달래며 오 널  猛然地抱住你 吻你的脣 安慰驚慌的你 喔
행복하게 할 사람은 나라고 말하고 싶지만  雖然想說 會讓你幸福的人是我
주먹을 꽉 쥐지만 결국엔 말 못해 난 오 난  緊握著拳頭 結果還是說不出口的我 喔
비겁하게 내 가슴에 핑계를 대 친구잖아  膽怯地在心裡找個借口 我們是朋友啊

뻔 한 너의 거절이 난 무서워서  因為害怕你直接的拒絕
친구조차 못 할 것 같아서   好像會連朋友都當不了
사랑해 널 사랑해 널 사랑해 널 난  我愛你 我愛你 我愛你
그 한마디 너에게 전하고 싶은 말을 숨겨  隱瞞著想對你說的那句話

너를 왈칵 안고 입술을 꼭 맞추고 놀라는 널 달래며 오 널  猛然地抱住你 吻你的肩 安慰驚慌的你 喔
행복하게 할 사람은 나라고 말하고 싶지만  雖然想說 會讓你幸福的人是我
주먹을 꽉 쥐지만 결국엔 말 못해 난 오 난  緊握著拳頭 結果還是說不出口的我 喔
비겁하게 내 가슴에 핑계를 대  膽怯地在心裡找個借口 我們是朋友啊

하루만 더 기다리면 나를 혹시 봐 주진 않을까  若再多等一天 你也不會看看我嗎
우는 너를 볼 때마다 가슴 터질 듯 열이 받아 울어  每次看著哭著的你 心臟好像要爆炸 激動地哭了

네가 아픈 만큼 내 맘도 아프지만 눈물을 삼키지 만 오 난  雖然你心痛 我的心也痛 但是別忍住眼淚 喔
한걸음도 더는 네 곁에 못가  就算一步也無法走向你身邊
친구라는 말로 내 맘을 속이면서 바보처럼 울면서 계속  我們是朋友這句話 騙了我的心 像個傻瓜一邊哭
겉으로만 좋은 사람처럼 말해 친구잖아  只有像個好人般 一邊說著我們是朋友啊


, , , , , , , , ,

티파니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